영화 / Movie

돈 (2018) Money

돈 (2018) Money

평점 6.7/10  범죄

 한국 2019.03.20 개봉

115분, 15세이상관람가

(감독) 박누리

(주연) 류준열, 유지태, 조우진


??? 



한국에서 주식 관련 영화는 영 맥을 추지 못한다.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주연했던 "월 스트리트의 늑대들"은 나름 인기를 끌었는데, 그나마 이 영화는 선방을 했다.



??? 


이 영화는 이전에 나왔던 한국의 증권가 혹은 주식 관련 영화들보다 훨씬 더 현실을 잘 반영했고 또 훨씬 더 잘 만들었을 뿐만 아니라 재미도 짱짱하다. 있을 법한 혹은 일반인들은 잘 모르지만 있었던 일들을 그대로 담았다. 


??? 


일단 이 영화 장점을 나열해 보자면 다음과 같다. 첫째, 이 영화는 주식 "작전"에 살짝 맛을 보여주었다. 선물 거래, 작전, 공매도 등을 통해서 어떻게 진행하는지 보여주었다. 둘째, 주식 거래를 지켜보는 사람들이 누구인지 보여주었다. 조우진이 영화 속 소속으로 나온 금융감독원은 IT 기술을 기반으로 주식 시장을 항상 보고 있는데 이 영화에서 그걸 제대로 보여주었다. 즉 작전을 하라는 게 아니라 작전은 비정상적이며 피해자를 양성한다는 점이다. 셋째로 증권회사가 어떤 식으로 운영되고 그 속에서 일하는 사람들이 어떤 구조를 가지고 있는지 보여주었다. 물론 전부 다는 아니다. 



??? 


그런데 아쉬움이 좀 있다. 배우 류준열은 신입 초짜로 시작해서 유혹에 빠져 돈을 추구하는 존재로 변신한다. 고민하는 그 모습만 봐도 나름 영화가 재미있다. 어쩌면 이 영화는 대다수 사람들 이야기를 다룬게 아니라서 그럴 수도 있을 듯 하다. 이제는 악역 전문 배우가 된 유지태 연기도 볼만하다. 사실 유지태의 실체에 대해서는 다소 의문이긴 하지만 요즘 세상에 이런 사람이 없다고는 ...


세상 살다보면 별별 유혹이 다 온다. 극 중 유지태처럼 "이건 불법이 아닙니다"라고 말하면서 다가 오기도 한다. 돈은 쓸 능력이 있는 만큼만 온다고 하질 않던가.

Comments

자동차 도어가드 스펀지 문콕 방지 패드 몰딩 보호 4p
칠성운영자
인덱스 절취스프링 좌철 노트 B5 100매 옥스포드
칠성운영자
리츠 BMW 3GT F34 키드니 그릴 M컬러 클립 악세사리
칠성운영자
그랜져IG 리어바이져 D-897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