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 Ad

[산업통상자원부]산업부, 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동반자협정(CPTPP*) 관련 자동차, 바이오, 디지털 등…

btn_textview.gif

산업부, 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동반자협정(CPTPP*) 관련 자동차, 바이오, 디지털 등 신산업 업계 간담회 개최
* Comprehensive and Progressive Agreement for Trans-Pacific Partnership
 

- 미래차·반도체·바이오 등 신산업분야 글로벌 공급망 강화 및 디지털 무역 자유화 기반 확대 기대 -
 

산업부 전윤종 통상교섭실장10.14() 오후 반도체, 자동차, 바이오, 디지털 등 주요 신산업 업계를 대상으로 CPTPP 관련 간담회를 개최하고, 최근 아·태 지역의 통상환경을 업계와 공유하는 한편, CPTPP 가입 검토와 관련한 업계의 의견을 청취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함
 

 

< CPTPP 신산업 업계 간담회 개요 >
 

 

 

- 일시/장소: ’21.10.14() 16:00 / 무역협회 51층 접견실
 

- 참석자: 전윤종 산업부 통상교섭실장(주재), 산업연구원, 무역협회, 한국반도체산업협회,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한국바이오협회, 한국데이터산업협회, 한국클라우드산업협회, 한국핀테크산업협회, 한국에듀테크산업협회
 

- 논의내용: CPTPP 등 아·태지역 통상환경 점검 및 우리의 대응 방향 논의
 

전윤종 실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최근 통상의 범위가 기존의 시장개방·경제협력에서 디지털·기후변화와 같은 전통적·융합 이슈확대되는 가운데, 통상 주요국들이 포함된 아·태 지역의 경제적, 지정학적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고 평가하고,
 

·태 지역의 통상 플랫폼을 지향하는 CPTPP에 최근 중국과 대만이 전격 가입 신청함으로써 CPTPP에 대한 전략적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고조된 상황이며, ·태 지역 통상질서 리더십을 확보하기 위해 산업·기술·디지털 강국인 우리나라가 CPTPP 가입을 적극적으로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함
 

참석한 업계는 CPTPP 가입은 멕시코, 베트남 등의 상품시장 개방 뿐만 아니라, 미래차, 반도체, 바이오 등의 글로벌 공급망이 강화되고,
 

ㅇ 또한, ‘데이터의 자유로운 이동무역 원활화*조항과 같은 수준 높은 디지털 무역 규범을 도입함으로써 디지털헬스, 에듀테크와 같은 디지털 산업 해외 진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힘
 

* 전자서명 법적효력 인정, 무역 행정문서 전자적 제공, 중소기업 전자상거래 애로해소 등
 

산업통상자원부는 금번 신산업 업계 간담회에 이어 10.21()에 해외 전문가들을 초청하여 CPTPP 글로벌 전문가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각계 각층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하면서 글로벌 통상질서 변화에 대한 대응을 강화해 나갈 예정임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0 Comments

사탕총 캔디건 핑크
칠성운영자
신형넉가래 제설도구 제설삽 눈밀대 눈삽 도로비
칠성운영자
스타 스택스 매트 컵쌓기 패드 스피드 스택스 놀이
칠성운영자
S60 2세대 차량용 매쉬 차매트 발매트 바닥 발판 매트
칠성운영자